쉼이 필요하다 느끼니 예수원이 생각이 났습니다.
  글쓴이 : 카스테라 날짜 : 08-02-14 12:46     조회 : 11737    
안녕하세요.
 
눈 내린 예수원 사진이 아주 맘에 듭니다. 이렇게 많이 쌓인 눈을 아직 본적이 없어서요..
 
저는 지금 하던 일을 그만두고 잠시 쉼의 시간을 갖고 있습니다.
 
잘 쉬는 방법을 생각해보다가 자연히 예수원생각이 났습니다.
 
이번에 쉴때 예수원에 갈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몸과 영혼이 잠시 고요해지기를 바라거든요...
 
2월중엔 예약이 다 차서 아쉽습니다..
 
나중에 꼭 방문할수 있기를 바랍니다..


게시물 1,717건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읽음
예수원 방문에 대한 안내 예수원 21.08.30 8556
회원 가입할 때 자기 소개해 주세요. (16) 예수원 13.10.25 390336
기부금 영수증 예수원 14.01.13 386003
142 처칠의 경고와 교회 - 희년소식 36호 로슈 08.02.21 10575
141 한국과 세계선교를 위한 기도선교사가 되어주십시오!!! 주아이중궈 08.02.20 10741
140 한미FTA와 영어교육(이강훈) 한미FTA기… 08.02.19 10803
139 이 시대의 목수는 어디에 (2) 쭈구렁 08.02.19 9816
138 한미FTA와 환경(박종권) 한미FTA기… 08.02.18 9538
137 중보기도요청 (1) 암반수 08.02.16 9725
136 다녀갑니다. 이정숙 08.02.15 9682
135 토지사유제가 남대문을 붕괴시켰다 - 토지정의 209호 로슈 08.02.15 11522
134 영광교회 왕림하여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들입니다 우남도 08.02.14 10313
133 인정하고 싶지 않은 사실 - 희년소식 35호 로슈 08.02.14 10551
132 한미FTA 비준안 날치기 상정 규탄 성명서 한미FTA기… 08.02.14 8389
131 쉼이 필요하다 느끼니 예수원이 생각이 났습니다. 카스테라 08.02.14 11738
130 참나무 같은 사람들 쭈구렁 08.02.14 10318
129 대자본만 배불리는 한미FTA(서호성) 한미FTA기… 08.02.13 9145
128 설교문 - 한미FTA를 저지해야 할 신앙적 이유(박득훈) 한미FTA기… 08.02.11 11864
   101  102  103  104  105  106  107  108  109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