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원 4번째 방문후기
  글쓴이 : 겨울아찌 날짜 : 08-02-27 22:49     조회 : 11868    

우연찮게 주말에 예수원을 방문하게 되었는데, 따뜻하게 환대하여 주셔서 감사합니다.
이번이 4번째 방문이었는데, 다른 어떤때보다, 즐거웠던 방문이었습니다.

다른때는 손님들이 많아서, 웬지 엄숙하고, 무거운 분위기...
하지만 이번에는 예수원 가족들이 주가 되어서 그런지, 기쁘고 즐거운 분위기의 예수원을 느낄수가 있었습니다.

왠지 예수원하면, 수도공동체라는 선입견과, 또 이곳을 방문하는 손님들이 대부분 자신의 무거운 짐을 지고 올라오지 않는가 생각합니다. 또는 세상살기가 힘들어 쉼을 얻고자 하시고자 오는것으로 생각됩니다. 그러다 보니, 기쁘고 즐거운 이야기 보다는 현재의 시련속에서 하나님의 뜻이 무었인지, 그리고 현재의 시련을 어떻게 하면 벗어날수 있는지 고민(?) 하기 때문이 아닌가 싶네요.

그래서 전반적으로 무겁기 짝이 없는 분위기로 느껴진것 같습니다. 그러나 이번 방문에서 경험해보니, 하나님의 말씀대로 기쁘고 즐겁게 섬기며 살아가는 행복한 모습을 느낄수 있는것 같았습니다.

저녁의 감사기도에서 작은것, 소박한것에 감사를 드리는 모습에 더욱 감동을 받았습니다. 다음날 미사에서 서로를 격려하며, 기쁘게 허깅하고, 인사를 나누니, 손님에 지나지 않지만, 저도 예수원가족으로 인정을 받는듯한 즐거운 착각에 기분이 좋았습니다.

날씨는 혹독하게 추웠지만 (아마 진짜로 추운것이 아니었겠지요? ^^;;) 예수원 안은 포근하고 따뜻해서, 편안한 쉼을 얻을수 있었습니다.

무엇보다도 신앙생활이 얼마 되지않은 저의 30년지기 친구에게 하나님의 자녀로 살아가는 또다른 모습을 보여줄수 있었음을 기쁘게 생각합니다.

예수원을 방문할때마다 새로운것을 느끼고, 하나님안에서 소박한 삶이 진정으로 행복한 것임을 자각하게 해주시는것에 감사를 드립니다.

저희의 예기치 않은 방문에 마음으로 섬겨주신 모든분께 감사를 드리며, 다시 방문하게 될날을 기다립니다.

감사합니다.

- 겨울아찌 -



게시물 1,740건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읽음
예수원 장기노동봉사자 모집 안내 예수원 21.11.12 12845
예수원 방문에 대한 안내(단기) 예수원 21.08.30 23515
회원 가입할 때 자기 소개해 주세요. (16) 예수원 13.10.25 404947
기부금 영수증 예수원 14.01.13 400206
180 + 찬미 예수 hilary 08.03.29 9634
179 우공이산과 한미FTA 저지 1인 시위(황성철) 박창수 08.03.28 11215
178 공동체 토지신탁의 씨앗을 심자 - 토지정의 215호 로슈 08.03.28 10974
177 희년가(禧年歌) (1) 박창수 08.03.27 10336
176 함께 기도로 만드는 책 - 희년소식 40호 로슈 08.03.25 10684
175 2008년 희년과 부흥에 초대합니다(장소가 변경되어 다시 공지합… 로슈 08.03.24 9588
174 성령세미나 표의제왕 08.03.24 9838
173 스리랑카의 토지도 하나님의 것입니다 - 토지정의 214호 로슈 08.03.21 10687
172 민들레 공동체 전인교육 연수생 모집 withthepoo… 08.03.18 12937
171 이 땅의 억울한 죽음을 막아주소서 (1) 주아이중궈 08.03.17 9220
170 고난뒤의 영광..사순절 묵상 주아이중궈 08.03.14 10588
169 세상을 감동시키는 교회 - 토지정의 213호 로슈 08.03.13 11262
168 구약도 하나님의 말씀인가?! - 희년소식 39호 로슈 08.03.13 10590
167 2월 22일 대각성 집회 기도제목과 선언문 박창수 08.03.10 10801
166 2월 22일 대각성 집회 소감과 사진과 영상 박창수 08.03.10 11773
   101  102  103  104  105  106  107  108  109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