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년의 간구, 주기도문
  글쓴이 : 박창수 날짜 : 21-02-06 12:52     조회 : 906    
누가복음 11장에서 제자가 기도를 가르쳐달라고 요청하자 예수님은 짧은 기도문을 가르쳐주셨는데, 이 기도문에는 예수님이 우리에게 바라시는 기도의 핵심이 담겨 있다.

눅 11:1-4, “1.예수께서 한 곳에서 기도하시고 마치시매 제자 중 하나가 여짜오되 주여 요한이 자기 제자들에게 기도를 가르친 것과 같이 우리에게도 가르쳐 주옵소서 2.예수께서 이르시되 너희는 기도할 때에 이렇게 하라 아버지여 이름이 거룩히 여김을 받으시오며 나라가 임하시오며 3.우리에게 날마다 일용할 양식을 주시옵고 4.우리가 우리에게 죄 지은 모든 사람을 용서하오니 우리 죄도 사하여 주시옵고 우리를 시험에 들게 하지 마시옵소서 하라.”

그런데 마태복음 6장에서는 주기도문(9-13절) 다음에 바로 용서에 대한 말씀(14-15절)이 이어짐으로써 용서가 강조되고 있는 데 비해, 누가복음 11장에서는 주기도문 다음에 바로 여행 중에 찾아온 굶주린 벗에게 먹일 것이 없는 사람의 이야기가 이어짐으로써 ‘우리’의 일용할 양식을 위한 간구가 강조되고 있다.

눅 11:5-8, “5.또 이르시되 너희 중에 누가 벗이 있는데 밤중에 그에게 가서 말하기를 벗이여 떡 세 덩이를 내게 꾸어 달라 6.내 벗이 여행 중에 내게 왔으나 내가 먹일 것이 없노라 하면 7.그가 안에서 대답하여 이르되 나를 괴롭게 하지 말라 문이 이미 닫혔고 아이들이 나와 함께 침실에 누웠으니 일어나 네게 줄 수가 없노라 하겠느냐 8.내가 너희에게 말하노니 비록 벗 됨으로 인하여서는 일어나서 주지 아니할지라도 그 간청함을 인하여 일어나 그 요구대로 주리라.”

여기서 핵심은 주기도문의 “우리에게 날마다 일용할 양식을 주시옵고”(3절)라는 기도가 ‘나’에게 초점이 있는 것이 아니라 ‘벗’에게 초점이 있다는 것이다. 여행 중에 찾아온 벗은 먹을 것이 없는 가난한 사람이다. 또한 그 벗을 맞은 사람 역시 그에게 먹일 것이 없는 가난한 사람이다. 가난한 사람이 굶주리는 가난한 벗을 위해 안타까워하며 그에게 먹일 것을 달라고 간청하는 기도가 바로 “우리에게 날마다 일용할 양식을 주시옵고”인 것이다.

이어서 예수님은 “구하라, 찾으라, 문을 두드리라.”라고 세 번 반복되는 말씀으로 하나님께 간구하라고 말씀하시며, 그 기도에 하나님이 응답하실 것이라고 약속하신다. 그리고 마지막에 ‘성령’을 주실 것이라고 말씀하셨다.

눅 11:9-13, “9.내가 또 너희에게 이르노니 구하라 그러면 너희에게 주실 것이요 찾으라 그러면 찾아낼 것이요 문을 두드리라 그러면 너희에게 열릴 것이니 10.구하는 이마다 받을 것이요 찾는 이는 찾아낼 것이요 두드리는 이에게는 열릴 것이니라 11.너희 중에 아버지 된 자로서 누가 아들이 생선을 달라 하는데 생선 대신에 뱀을 주며 12.알을 달라 하는데 전갈을 주겠느냐 13.너희가 악할지라도 좋은 것을 자식에게 줄 줄 알거든 하물며 너희 하늘 아버지께서 구하는 자에게 성령을 주시지 않겠느냐 하시니라.”

왜 마지막에 하나님이 구하는 자에게 성령을 주신다고 말씀하셨을까? 그것은 성령 하나님이 가난한 우리가 굶주리는 가난한 벗들을 위해 안타까워하며 그들에게 먹일 것을 달라고 간청할 때 그 기아와 빈곤의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분이시라는 사실을 의미한다.

그래서 이는 누가복음 4장의 ‘나사렛 메시아 선언’에서 성령 하나님이 임하셔서 가난한 자에게 주의 은혜의 해(안식년, 희년)를 선포하게 하실 것이라는 말씀과 일맥상통하는 본문이다. 여기서 성령 하나님이 임하시는 존재는 본질적으로 메시아이신 예수님을 가리키며, 나아가 그리스도의 몸인 교회를 포괄한다. 따라서 이 말씀은 성령 하나님이 그리스도의 몸인 교회에 임하셔서 교회가 가난한 자에게 안식년과 희년을 선포하게 하실 것이라는 의미도 포함하고 있는 것이다.

그리고 이는 사도행전 2장과 4장에서 성령 하나님이 강림하신 예루살렘 초대교회 가운데 밭들과 집들이 있는 사람들이 그것들을 팔아 그 판 것의 값을 가져다가 사도들을 통해 각 사람의 필요를 따라 나누어 줌으로써 그 중에 가난한 사람이 없게 되었다는 말씀에서 실현되었다. 곧 성령 하나님이 임하신 초대 교회는 그 가운데 가난한 자가 없게 되는 안식년 공동체, 희년 공동체를 이루었던 것이다(신 15:1-4).

요컨대 누가복음 11장의 주기도문은 가난한 사람들을 위한 안식년과 희년의 간구이다. 이는 그 다음에 바로 여행 중에 찾아온 굶주린 벗에게 먹일 것이 없는 사람의 이야기가 이어짐으로써 가난한 이웃들에게 초점이 있는 ‘우리’의 일용할 양식을 위한 간구가 강조되고 있는 데서 잘 나타나 있다. 그리고 그렇게 가난한 이웃의 일용할 양식을 위해 구하며 찾고 문을 두드리며 하나님께 간구할 때 하나님은 성령을 보내주셔서 그 기아와 빈곤의 문제를 해결해 주실 것이라는 말씀이 약속되고 있다.

이 말씀에 순종하여 우리는 교회 안의 가난한 성도들부터 시작하여 한국 사회 안의 가난한 사람들과 북한의 가난한 동포들, 그리고 사하라 이남의 극빈국가들처럼 기아와 빈곤으로 고통당하고 있는 온 세계 인류를 위해 하나님께 간구해야 한다. 기아와 빈곤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구하고 찾으며 문을 두드려야 한다.

그렇게 하면 우리에게 하나님께서 성령을 부어주실 것이며, 우리로 하여금 기아와 빈곤의 문제를 해결하게 하실 것이다. 교회에서는 예루살렘 초대교회처럼 ‘자원(自願)적 희년’의 실천을 통해 희년 공동체를 이룸으로써, 세상에서는 헨리 조지가 주창한 토지평등권의 실현과 같은 ‘제도(制度)적 희년’의 실현을 통해 그렇게 해 주실 것이다. 성령 하나님은 가난한 이웃들을 위해 간구하며 진력하는 사람들을 통해 희년 교회, 희년 세상을 이루어 가실 것이다.


게시물 1,723건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읽음
예수원 장기노동봉사자 모집 안내 예수원 21.11.12 5105
예수원 방문에 대한 안내(단기) 예수원 21.08.30 14566
회원 가입할 때 자기 소개해 주세요. (16) 예수원 13.10.25 396572
기부금 영수증 예수원 14.01.13 392181
1633 기본소득 - 마틴 루터 킹과 헨리 조지 박창수 21.02.10 752
1632 나중석 선생 관련 농민 가족의 인터뷰와 지난 역사에 대한 성찰 박창수 21.02.09 756
1631 나중석 선생과 제2의 토지개혁 박창수 21.02.09 799
1630 희년의 사람, 최춘선 박창수 21.02.08 782
1629 대지주의 최후와 지대의 만인 향유 박창수 21.02.07 756
1628 희년 사역의 핵심: 성령과 말씀 박창수 21.02.06 1016
1627 희년의 간구, 주기도문 박창수 21.02.06 907
1626 서울시를 위한 희년 정책 박창수 21.02.03 1045
1625 에비슨 선교사의 토론토 헨리조지협회 연설 기사(1921년) 박창수 21.01.31 988
1624 『진보와 빈곤』과 『진보와 빈곤 : 땅은 누구의 것인가』 박창수 21.01.29 1070
1623 세브란스의 에비슨(Dr. O. R. Avison) 선교사도 지공주의자 박창수 21.01.28 1164
1622 [일제강점기와 헨리 조지] 허스트(J.W. Hirst) 선교사 박창수 21.01.27 1160
1621 [일본과 헨리 조지] 탄제이 타로, 찰스 가스트 선교사 박창수 21.01.27 1078
1620 도산(島山)에 담은 뜻 - 안창호 박창수 21.01.23 1075
1619 나가자! - 도산 안창호의 마지막 설교 박창수 21.01.23 1056
 1  2  3  4  5  6  7  8  9  10